로그인 |
오시는 방법(-클릭-) 회원가입은 이곳으로 클릭++^^ 시작페이지로 이름 제목 내용

환영 합니다.  등단작가이시면 빈여백 동인이 가능 합니다.

회원 가입하시면 매번 로고인 할 필요 없습니다.

박원영 시인의 첫 시집 출간 문단뉴스입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시사문단 () 댓글 0건 조회 141회 작성일 2021-01-02 18:09

본문

박원영 시인의 첫 시집 출간 문단뉴스입니다. 


시집의 자서

이름 석 자 더듬더듬 읽으시는 노모께서 보는 사람마다 우리 큰아들이 시인인데 시를 아주 잘 쓴다고 자랑하고 다니신답니다. 동생들은 가문의 영광이라고 추켜세웁니다. 술만 마시던 아빠가 술도 마시는 시인이 되었다고 두 딸들도 좋아합니다. 고맙고 든든합니다.

아직은 시인이라는 옷이 어색합니다. 부끄러운 마음으로 첫 시집을 세상에 내놓습니다. 하지만 가슴 한켠 쿵쿵거리고 설레는 것도 사실입니다.

제 시는 슬픈 시라고들 말합니다. 혹여 제 시가 카타르시스가 되어 어느 분에게는 위로가 되었으면 감히 기대해 봅니다. 하지만 누군가 불편해하시는 이 계시면 하는 염려도 앞섭니다.

늦깎이로 등단한 만큼 진솔한 마음으로 더욱 노력하여 울림이 있는 시를 쓰겠습니다. 노년의 소일거리나 취미생활이 아닌 나의 삶 나의 인생이라고 생각합니다.

시집이 나오기까지 애써주신 손근호 발행인님 김수현 편집장님께 고마운 마음 전합니다.

항상 지근에서 시담 나누는 김종각 시인님과의 변함없는 문우 지정도 다짐해 봅니다.

박원영 시인은 시사문단으로 데뷔하여 약 오년만에 시집을 내는 기성작가이다. 제14회 빈여백동인문학상 수상(2019)을 수상하였으며 그의 시의 열정은 저돌적이라 하겠다.

뱍원영 시인의 약력

월간 『시사문단』 시로 등단

한국시사문단작가협회 회원

원주문협 회원

빈여백 동인

가래문학 회원

북한강문학제 추진위원

제14회 빈여백동인문학상 수상(2019)

공저 : 봄의 손짓/여울목 시인들/원주 문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그림과책 -출간소식- 목록

Total 180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12/03] 시사문단 작가… 5
[06/13] -충청일보- … 1
[04/07] 4월호 단편소… 1
[04/02] 경남일보 밀양… 2
[04/02] [제민일보기사… 2
[12/19] [김포신문] … 1
[10/10] (뉴스기사 )… 1
[10/10] (뉴스기사 )…
[08/11] 바닷가에 추억 1
[07/04] 2019년 한…
 
[04/14] 4월호 단편소…
[09/25] 2020년 제… 1
[08/28] 2020년 제…
[08/28] 2020년 제…
[08/18] 임현진 교수의…
 
월간 시사문단 문화라09352 서울 종로구 무악동 63-4 송암빌딩 210호  전화: 02-720-9875/2987  오시는 방법(-클릭-)   munhak@sisamundan.co.kr
계좌번호 087-034702-02-012  기업은행(손호/작가명 손근호) 정기구독안내(클릭)Copyright(c) 2000~ 2021 시사문단(그림과책).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