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오시는 방법(-클릭-) 회원가입은 이곳으로 클릭++^^ 시작페이지로 이름 제목 내용

환영 합니다.  회원가입 하시면 글쓰기 권한이 주어집니다.

회원 가입하시면 매번 로그인 할 필요 없습니다.

배는 새보다 빠르지 않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신다해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댓글 0건 조회 83회 작성일 2019-12-04 22:22

본문

​찰나의 순간

거짖과 슬픔과 생사의 갈림길에 놓인

모질게 가슴 아린  배는 새보다 빠르지 않다


말하지 못하는 작은 새의 날개짖에

훨훨 진실을 싣고

살아날수 있다는 피끓는 애통함을 싣고


하늘 향해 날아오르는 애절함과

숨막히는 긴박함의 무게에

미쳐 두 날개를 펼치지 못한


서글픈 작은새는

꾸역꾸역

한스러움만 토해내는데


가진 자들의

작은새에 불과했던

이름모를 한마리 어린새여

푸드덕 푸드덕

힘없는 두 날개짖은

어미의 굵은 피눈물에 젖어 드는데

뉘집 귀한 자슥

귀한 아들내미를 싣고서


뱃고동 소리 요란히

요동치는데

통한의 배는 결코 새보다 빠르지 않다


빛을 잃어버려

앞으로 나아갈수 없는 거짖과 원망 과 어둠의 찰나의

순간속에 마치 바다속 깊은 심해 저 끝에서

자식을 가슴에 묻은 어느 어미의 고독은

새보다 빠를수 없어

하늘도 울고 시간마저 등을 돌린

절망을 실은 진도 어느 한구석의

배는 결코 새보다 빠를수 없다.


추천2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빈여백동인 목록

Total 19,870건 1 페이지
빈여백동인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추천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4-27 1
공지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6 03-23 1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 03-09 0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5 02-28 0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2019-12-23 0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4 2019-08-29 2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7 2019-06-12 1
공지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520 2009-02-06 92
19862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5:12 1
19861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8-04 1
19860 이순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8-03 1
19859 이순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8-03 1
19858 이순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8-03 1
19857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 08-03 1
19856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8-03 1
19855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8-03 1
19854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8-03 1
19853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08-02 1
19852 김혜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 08-02 1
19851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8-01 1
19850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07-31 1
19849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7-30 1
19848 no_profile 이준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7-30 1
19847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7-30 1
19846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7-29 1
19845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07-28 1
19844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 07-28 1
19843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7-28 1
19842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7-28 1
19841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07-27 1
19840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 07-27 1
19839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7-27 1
19838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7-26 1
19837 하종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7-25 1
19836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7-25 1
19835 조현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7-24 1
19834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07-24 1
19833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 07-23 1
19832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 07-23 1
19831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7-23 1
게시물 검색
 
[06/13] -충청일보- …
[04/07] 4월호 단편소…
[04/02] 경남일보 밀양… 1
[04/02] [제민일보기사… 1
[12/19] [김포신문] …
[10/10] (뉴스기사 )…
[10/10] (뉴스기사 )…
[08/11] 바닷가에 추억
[07/04] 2019년 한…
[06/12] 360VR 시…
 
[06/03] -경북도민일보…
[05/08] [중앙일보] …
[04/27] 박효석 시인의…
[12/31] 빈여백 동인지…
[12/10] 12월 월간 …
 
월간 시사문단 문화라09352 서울 종로구 무악동 63-4 송암빌딩 210호  전화: 02-720-9875/2987  오시는 방법(-클릭-)   munhak@sisamundan.co.kr
계좌번호 087-034702-02-012  기업은행(손호/작가명 손근호) 정기구독안내(클릭)Copyright(c) 2000~ 2020 시사문단(그림과책). All Rights Reserved.